쌍용차 문제해결을 위한 5대 요구 수용 촉구 범국민 100만 서명운동

첫째, 쌍용자동차 해고노동자들을 전원 복직시켜라!

정리해고 2646명, 징계해고 44명, 정직징계 72명, 3년이 지난 지금까지 단 한명의 노동자도 공장으로 복직하지 못했습니다. 해고의 고통으로 22명의 억울한 죽음만이 발생했습니다.

둘째, 이명박정부의 살인진압 책임자를 처벌하라!

이명박 대통령은 쌍용자동차 정리해고 사태는 정부가 개입할 문제가 아닌 노사가 해결해야 하는 문제라고 했습니다. 그러나 조현오 전 경찰청장이 실토했듯 대통령 재가를 받아 4만볼트 테이저건, 고무탄 총 등 살상무기로 중무장한 경찰특공대의 살인적 폭력진압이 이루어졌습니다.

셋째, 회계조작 진상을 규명하고 책임자를 처벌하라!

유형자산 손상차손(구축물, 건물 등) 5,176억으로 회계를 조작 자산가치를 반토막 냈습니다. 부채비율 187%의 건실한 기업을 한순간 561%라는 부실기업으로 만들어 법정관리와 정리해고를 합리화시켰습니다.

넷째, 스물두분의 쌍용차 희생자의 명예회복과 대책을 수립하라!

2009년 정리해고 사태 이후 22명의 노동자와 가족이 스스로 목숨을 끊었습니다. 해고가 살인임이 증명되고 있고, 단란한 가정을 파괴하는 가정파괴범이 되고 있습니다.

다섯째, 정리해고-비정규직 철폐하라!

2001년만 하더라도 해고된 노동자가 전국적으로 10만명이 넘고, 비정규직 노동자가 900만명을 넘어 천만명에 육박한다고 합니다.

쌍용차 정리해고 사태와 살인적 진압, 이명박 대통령이 책임져야 합니다.

2009년 쌍용차 정리해고 사태는 중국 상하이자동차가 법정관리 신청한 후 채권은행인 산업은행과 이명박 정부에 의해 이루어졌습니다. "해고는 살인이다!" "함께 살자!"라는 노동자들의 요구는 경찰특공대 살인진압에 의해 무참히 짓밟혔고, 억울한 22명의 죽음만이 연이어 발생되고 있습니다. 정리해고로 한 기업에서 22명의 죽음은 "사회적 학살"입니다.

온라인 서명하기

-
- -
CAPTCHA Image   Reload Image

서명자 목록

이름 주소 하고싶은말
김윤경 인천광역시 서구 가좌동 207-1 영남아파트 응원합니다.
홍현조 경기도 화성시 동탄반석로 16 지금까지 너무 무지하게 살아왔다는 것을 깨달으니 너무 부끄럽고 죄송합니다. 꼭 승리하세요! 싸워서 이깁시다! 학생으로서 계속 관심가지고 함께 연대하고 앞으로 더 많은 희생자 분들이 나오지 않도록 작은 힘이라도 보태겠습니다.
유창범 대구광역시 달서구 야외음악당로13길 50 작지만 보태겠습니다.
허종 경기도 평택시 팽성읍 노와길 447 힘내시고, 모두의 염원이니 반드시 승리할 것입니다. 복직되는 그날까지 무조건 전진합시다!!!
최보원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대로1길 30 힘내세요!
도연희 서울특별시 마포구 망원로2길 103 뒤늦게 책을 접하고 읽으면서 내내 가슴이 먹먹하고 눈이 뜨거워지네요. 모두 힘내시고, 언제가는 진실이 밝혀지고 상식이 통하는 시기가 올 것이라 믿습니다. 힘내세요.
김수빈 경상북도 예천군 용문면 성현길 227 힘네세요!! 다른 사람의 고통을 외면하면 결국은 저의 차례가 올 것임을 알고 있습니다. 신자유주의 체제 정말 살기 힘듦니다. 그럴수록 힘을 모아야겠지요.
진선미 경상남도 사천시 사천읍 사주2길 18 쌍용차 해고 노동자 이야기를 이제서야 관심갖고 알게되어서 부끄럽습니다 이미 시간이 한참흘렀지만 이러한 비슷한 일들은 현재 진행형임을 알기에 이곳에 와서 서명합니다 국내의 모든 부당 해고자여러분, 그리고 노동자들이여 함께 합시다!
문진희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애월읍 천덕로 227 공지영작가의 의자놀이를 통해 알게되었습니다. 첫장을 걷는 순간부터 마지막장까지 책에서 눈을 떼지 못했습니다. 가슴이 울컥하고 화도 나고 떨리기도 하고 가슴이 넘 아프네요. 함께다함께 사는 그날을 위해!!
이윤희 경상남도 거창군 거창읍 김천2길 16 오늘 공지영님의 책을 보고 다시 한번 떠올리게 되었습니다. 그동안 아무런 힘이 되어주지 못해 죄송합니다. 회사가 약속했던 복직이 무산되어 임금지불을 요청했지만 기각당했다는 기사를 보면서 가슴이 먹먹해집니다...
양소영 부산광역시 남구 용호로 20
김희정 대구광역시 수성구 청수로 261 1410동 1205호 해고자가 복직되면 티볼리 사려고 기다리고 있는데 좀체 진도가 안나가네요....조그마한힘이라도 보태고싶어 서명합니다.
강민정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덕진동1가 산1-9 책을 보고 이제야 알게 된 제가 너무 부끄럽습니다. 벌써 몇 년이 지난 지금, 아직도 마음 속에 불구덩이를 지니고 살고 계실지. 너무 걱정됩니다.
이희경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가재울로2안길 6-4 2016년 6월..지금은 상황이 어떤지 궁금합니다. 거창하게 사회정의를 말하지 않아도.. 상식을 말하는 사회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쌍용차 노동자분들, 힘내세요.
최지연 서울특별시 강남구 개포로 516 개포주공아파트 708동1306호 전원복직~~

일정 & 행동 더보기

톡톡톡 시즌2: 정치를 묻다. / 조국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3/victory77/http/ver02/side_widget.php on line 10